건강생활정보

  • 건강칼럼
  • 자가진단 건강체크

\"스트레스 쌓이면 면역체계 빨리 늙는다\"

작성자 : | 조회수 : 1,341
작성일 : 2022-06-20 08:13:23

( 서울 = 연합뉴스 ) 한성간 기자 = 스트레스가 쌓이면 면역체계 노화가 빨라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.

미국 로스앤젤레스 캘리포니아 대학 노인학 대학의 에릭 글로패크 교수 연구팀은 직장 스트레스 , 일상생활 스트레스 , 트라우마는 모두 면역체계의 노화를 촉진해 결국 암 , 심장병 같은 질병을 가져오게 된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고 헬스데이 뉴스 (HealthDay News) 16 일 보도했다 .

연구팀은 50 세 이상 5 700 여 명을 대상으로 사회적 스트레스 , 일상 스트레스 , 만성 스트레스 등에 관한 설문조사와 함께 혈액 샘플을 채취 , 유세포 분석기 (flow cytometry) 를 통해 혈중 세포들을 분석했다 .

유세포 분석기란 혈중 세포가 레이저 앞을 통과할 때 세포의 크기와 기능 등 세포가 가지고 있는 여러 특징을 측정하는 장비이다. 그 결과 스트레스 설문조사 자료로 매긴 스트레스 점수가 높을수록 질병과 싸우는 면역세포인 T세포의 수가 적고 백혈구가 노쇠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연구팀은 밝혔다.

교육 수준 , 흡연 , 음주 , 체중 , 인종 등 여러 다른 변수들을 고려했지만 , 이 결과에는 변함이 없었다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.

흡연 , 음주 , 위험한 생활 습관은 스트레스에 대한 반응일 수 있기 때문에 면역체계를 약화시키는 것은 마찬가지라고 연구팀은 지적했다 .

스트레스가 쌓일수록 건강에 해로운 행동을 하게 마련이라는 것이다 .

따라서 음주와 흡연만이라도 절제하면 스트레스에 의한 면역체계의 노화 촉진을 어느 정도는 막을 수 있을 것이라고 연구팀은 덧붙였다 .

이에 대해 ' 참된 건강 기획 '(True Health Initiative) 회장이자 예방 - 생활 의학 전문가인 데이비드 카츠 박사는 스트레스를 관리하지 않으면 면역체계 노화가 빨라진다는 사실을 생생하게 보여주는 연구 결과라고 논평했다 .

코로나 19 감염 위험의 차이도 결국은 면역체계 활성도의 차이라고 그는 지적했다 .

이 연구 결과는 미국 국립과학원 회보 (Proceedings of the National Academy of Sciences) 에 실렸다 .

skhan@yna.co.kr

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< 저작권자 (c) 연합뉴스 무단 전재 - 재배포 금지 2022/06/17 09:30 송고

목록보기
Array ( )